광주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에서 강연 중인 이재명 시장


이재명 성남 시장이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재명 시장은 오늘 (6일) 뉴스1과의 통화에서 “우리나라가 근본적으로 잘못되고 있다”며 “사람과 세력의 교체뿐아니라 국가 권력을 정상화하는 혁명적 변화가 필요하다고 판단, 출마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어제 광주 트라우마센터를 방문한 직후 출마 결심을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시장은 같은 날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에 "대한민국의 ‘혁명적 변화’를 위해 역할을 다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출마의 심경을 전했다.

지난해부터 줄곧 차기 대권후보 선호도 3~4%를 유지해오던 이 시장의 출마 선언으로 야권의 대권 구도는 크게 요동치게 되었다.
이재명 시장은 지난 3월 직썰과의 인터뷰에서 '대통령 되면 제일 먼저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인가' 라는 질문에 이렇게 답한 바 있다.

쥐를 잡아야 한다"




이재명 시장 페이스북 전문


<광주를 떠나며..대한민국의 ‘혁명적 변화’를 위해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어머니가 제 생물적 삶을 주셨다면 광주는 저의 사회적 삶을 시작하게 한 곳이었습니다.

광주민주항쟁의 진실에 눈뜨면서 독재권력에 의해 세뇌되어 살던 좀비 일베충에서 비로소 자기 판단을 가진 주체가 되었습니다.

잘 먹고 잘 사는 개인적 삶을 희구하던 제가 공리를 생각하는 ‘혁명적변화’를 시작하는 순간이었습니다.

광주를 떠나며 바로 이 ‘혁명적 변화’를 다시 생각합니다.

기회와 부와 권력과 정보를 독점한 세력에 의해 철저히 불공정하고 불평등해 진 대한민국..지금 국민은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위해, 희망이 살아있는 미래를 위해 우리사회의 ‘혁명적 변화’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당연하지만 포기하고 있는 많은 일들,

더 이상 기대하지 않고 있는 절박한 의제들,

어느 순간부터 불가능하다고 치부하고 접어버린 과제들...

우리 정치가 해야할 일은 바로 여기에 있습니다.

진정한 안보와 평화를 위해 국방의 효율화를 이야기해야 하며,

국민 모두의 공평한 경제를 위해 재벌 독점 구조와 산업체계를 뒤집어야 합니다.

국민복지를 위해 조세부담 정상화를 실현해야 하며,

희망있는 미래를 위해 기본소득 도입을 검토해야 합니다.

권력의 본질은 ‘책임’입니다.

나라를 망쳐버린 권력에 철저히 책임을 묻는 것, 국민의 생명을 저버린 권력을 심판하는 것이야말로 ‘책임지는 권력’의 대전제입니다.

지금은 아름다운 말보다 두려움 없는 행동과 실천이 필요합니다.

정치적 유불리에 대한 계산보다 가치에 대한 헌신이 필요합니다.

적당한 흥정보다 용기와 치열한 결단이 필요합니다.

대한민국의 ‘혁명적 변화’를 위해 저에게 요구되는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저의 사회적인 어머니 광주를 떠나며 다시 한 번 마음을 가다듬습니다.